‘부러우면 지는거다’ 우혜림♥신민철, ‘구해줘 신혼 집!’ 현장!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6/08 [11:21]

‘부러우면 지는거다’ 우혜림♥신민철, ‘구해줘 신혼 집!’ 현장!

김정화 | 입력 : 2020/06/08 [11:21]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우혜림-신민철 커플이 둘만의 신혼 집 구하기에 나선다. ‘월드클래스 커플’의 반전 재정 상태부터 ‘구해줘 신혼 집’ 현장에서 꿈과 현실 사이에 의견 대립까지 본격적인 결혼 준비에 팽팽하게 맞선 두 사람의 모습은 어떨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약칭: 부럽지 / 기획 박정규 연출 허항 김진용) 측은 8일 결혼을 앞둔 우혜림-신민철 커플이 둘만의 신혼 집 구하기에 나선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오는 7월 5일 결혼을 앞 둔 우혜림-신민철 커플이 본격적인 결혼 준비에 돌입한다. 두 사람은 먼저 알콩달콩 신혼 생활을 함께 할 신혼 집 구하기에 나선 것. 앞서 우혜림의 부모님과 만났을 당시 신혼 집의 위치를 두고 서로 다른 생각을 가졌던 두 사람이 과연 무사히 신혼 집 구하기에 성공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우혜림과 신민철은 부동산을 찾기 전 서로의 재정 상태와 각자가 원하는 신혼 집의 조건을 오픈했다. 특히 ‘월드스타’로 활약했던 ‘원더걸스’ 우혜림과 ‘월드 챔피언’ 태권도 선수 신민철 커플의 예상 밖의 재정 상황이 공개될 예정으로 궁금증을 자아낸다.

 

꿈에 그리던 집과 현실의 집 사이에 ‘갭 차이’를 실감한 두 사람. 집을 보면 볼수록 두 사람 사이에 묘한 기류가 흘렀다고 전해진 가운데, 우혜림은 “나는 꿈에서 못 깨어 날 것 같아”라며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또한 신혼 집 마련을 위한 자금을 활용하는 방식에서도 서로 다른 의견으로 팽팽한 대립을 보이며 아슬아슬한 상황이 펼쳐졌다고 해 관심을 모은다.

 

결혼을 앞 둔 우혜림-신민철의 ‘구해줘 신혼 집’ 현장은 오늘(8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 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라는 위트 넘치는 프로그램의 이름처럼, 봄 바람과 함께 시청자들의 연애, 결혼 세포를 자극하며 매주 월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부러우면 지는거다(부럽지)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기사
문화 많이 본 기사